메인메뉴

Lotte Family

보도자료

New Challenges as a Global Chemical Company 롯데케미칼의 새로운 소식과 다양한 활동들을 빠르고 정확하게 전해드립니다.
PR센터 보도자료
제목
롯데케미칼타이탄, 생산규모 확대로 동남아 시장 위상 강화

롯데케미칼타이탄, 생산규모 확대로 동남아 시장 위상 강화

 

■ 세계 최초로 열분해 방식과 촉매 분해 방식을 겸비한 하이브리드 NCC(Naphtha Cracking Center) 생산설비로 건설
■ 약 2년여의 설비공사를 통해 에틸렌 생산규모 72만톤에서 81만톤으로 증설
■ 원료 및 제품 유연성을 통한 생산 능력 향상으로 동남아 시장에서 타이탄의 위상 더욱 높아 질 것

 

 

롯데케미칼의 핵심 해외 생산기지 중 한 곳인 롯데케미칼타이탄이 에틸렌 생산설비 증설을 완료하고 12월 16일(말레이시아 현지시간 기준)부터 성공적인 상업생산을 시작했다.

말레이시아 타이탄 에틸렌 공장 증설은 약 3,000억원을 투자하여 지난 2015년도에 시작하였으며, 올해 8월 기계적 준공을 완료하고, 준비기간 및 시험가동을 거쳤다.

타이탄의 NCC증설 프로젝트는 세계 최초로 기존의 납사 열분해 방식에 촉매 분해 방식을 추가해 에틸렌을 생산하는 하이브리드 생산 설비가 적용되었다. 이 설비는 기존 크래커 부산물 등의 저가 원료를 재사용할 수 있어 원료 사용의 유연성과 함께 비용 절감의 효과가 있으며, 프로필렌, 벤젠 등을 두 배 이상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게 되는 등 높은 제품 생산 유연성도 함께 확보할 수 있어 말레이시아 공장의 시황에 따른 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할 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.

롯데케미칼은 타이탄 증설 완료를 시작으로 내년에는 북미 에탄크래커 합작사업과 여수공장 에틸렌 설비 증설 완료가 예정되어 있으며, 증설 및 공장 완공이 마무리되는2018년 말에는 국내외 생산기지를 통해 약 450만톤의 에틸렌 생산규모를 갖추게 되어 규모의 경제를 실현하는 동시에 원료 및 생산기지 다변화를 이뤄내어 더욱 안정적인 수익 창출의 토대를 마련하게 된다.

목록